카지노사이트

카지노사이트

나는 심문용의 정신 마법을 해제한다.
마왕 시즈카에도 ,권속화를 해제 하게 한다.

법황 부하의 고레벨 부대는 소멸했기 때문에 , 앞으로의 국가 경영이 대단하지만 ,그근처는 임금인 자자리스 법황에게 노력해 받자.
「 나를 죽이지 않는 의 것인지!마왕과 그 수행원#N야!」
외치는 법황을 방치 해서 ,나는 마왕 시즈카의 수를 잡아 「물질 전송(텔레포트 이탈리아 국연탄화수소공사- 오브젝트)」로 안전권에 보낸다.
「나의 「심판의 눈」네 인가 되는 위장도 간파한다!마왕 닥키와 수행원#N 라스 푸친이야!너희들을 대륙안의 신전에 준비 해서 한다!」
법황의 입에 한 「닥키」 「라스 푸친」이라고 하는 것은 , 조금 전 일회용용으로 「명명(네임 오더)」로 붙인지 얼마 안된 가명이다.
마왕은 다음에 시즈카에 되돌려 두지 않으면.

그의 상태로부터 해서 ,레어 스킬의 「심판의 눈」등도 ,마소미채는 돌파할 수 없는 것 같다.
나는 안심해 ,마왕 시즈카가 기다리는 사막으로 이동했다.
덧붙여 이 나라에 있던 「자유의 빛」의 무리이지만 ,저해계 아이템을 빼앗은 상태로 파리 온 신국의 지하소굴에 던지고 붐비어 있다.
물론 ,해방되지 않게 죄상을 쓴 팻말이나 마왕 신봉자인 증거를 감옥의 전에 쌓아 두었다.
사쿠라모찌 소동을 그늘에서 일으키고 있던 예의 추기경#N만은 ,시가 왕국의 지하소굴에 연행 해서 있다.

「여기에 살아도 좋은거야?」
「아아 ,보살핌 하는 사람이 필요하면 준비하지만?」

「필요없다–하지만 ,코토리와 강아지를 기르고 싶다」
나는울마왕 시즈카를 ,유이카의 결계에서 덮인 낙농용 구획에 데리고 와서 있었다.
이런 , 이제 울상태는 치유 했고 ,마왕 활동도 하지 않을 약속이므로 보통으로 시즈카와 이름으로 부르자.
시작은 시즈카를 모두 곳이나 미궁 하층의 전생자들의 에리어에 데리고 가려고 생각했지만 , 당분간은 사람의 없는 곳에서 조용히 살고 싶으면 요망되었으므로 , 여기에 데려 왔다.
물론 ,시즈카를 둘러싸기 때문에(위해)는 아니고 , 그녀의 평온 (위해)때문에다.
밖의 세계라면 마족들의 참견을 받을 것 같은 생각이 들기도 하고.
「알았다. 코토리나 강아지의 종류에 리퀘스트는 있을까?」
「그렇네……문조와 시베리안 허스키가 좋다」
문조는 어쨌든 시베리안 허스키는 본 일이 없다.
우선 ,인상이 닮은 견종을 데려 오자.